민달희 교수·이민재 교수팀, 알츠하이머병 원인단백질 분해하는 프로테아좀 전달시스템 개발

경희대 이민재·서울대 민달희 교수팀, 프로테아좀 전달체 개발

연합뉴스 2015.1.4일자

(서울=연합뉴스) 이주영 기자 = 국내 연구진이 알츠하이머병 등 퇴행성 신경질환 원인물질로 알려진 타우(τ)단백질을 분해하는 효소를 몸 밖에서 정제해 세포에 직접 전달하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했다. 경희대 응용화학과 이민재·서울대 화학과 민달희 교수팀은 4일 제 기능을 못하거나 노화된 단백질을 제거하는 단백질분해효소 복합체(프로테아좀)를 외부에서 정제한 뒤 실리카(SiO₂) 나노입자를 이용해 세포에 직접 전달하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밝혔다.

저작권법에 의거 원문 게시가 불가하여 아래의 기사 주소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.

https://www.yna.co.kr/view/AKR20150102129200017

추천 게시물
최근 게시물
보관
태그 검색
아직 태그가 없습니다.
공식 SNS 페이지
  • Facebook Basic Square
  • Twitter Basic Square
  • Google+ Basic Square

503-407, Department of Chemistry, Seoul National University, Kwanakro 1, Kwanak-gu, Seoul, Republic of Korea, 08826

 

Tel: +82-2-880-4398